/* 포털 연관채널 */
| 닫기
  • home
  • 예배와 말씀
  • 설교
  • 새벽큐티설교

새벽큐티설교 새벽큐티설교는 6시 30분에 게시됩니다.     

오디오 / 음성듣기

ㆍ오디오성경: 100명의 목회자들이 참여한 [목소리성경]
첫 유월절과 죽음의 재앙 날짜 : 2022.08.07 설교 : 이창엽 목사 본문 : 출애굽기 12:21 ~ 36 (봉독: 인천제2교회 이건영 목사)
  • 21 모세가 이스라엘 모든 장로를 불러서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나가서 너희의 가족대로 어린 양을 택하여 유월절 양으로 잡고
  • 22 우슬초 묶음을 가져다가 그릇에 담은 피에 적셔서 그 피를 문 인방과 좌우 설주에 뿌리고 아침까지 한 사람도 자기 집 문 밖에 나가지 말라
  • 23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재앙을 내리려고 지나가실 때에 문 인방과 좌우 문설주의 피를 보시면 여호와께서 그 문을 넘으시고 멸하는 자에게 너희 집에 들어가서 너희를 치지 못하게 하실 것임이니라
  • 24 너희는 이 일을 규례로 삼아 너희와 너희 자손이 영원히 지킬 것이니
  • 25 너희는 여호와께서 허락하신 대로 너희에게 주시는 땅에 이를 때에 이 예식을 지킬 것이라
  • 26 이 후에 너희의 자녀가 묻기들 이 예식이 무슨 뜻이냐 하거든
  • 27 너희는 이르기를 이는 여호와의 유월절 제사라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에게 재앙을 내리실 때에 애굽에 있는 이스라엘 자손의 집을 넘으사 우리의 집을 구원하셨느니라 하라 하매 백성이 머리 숙여 경배하니라
  • 28 이스라엘 자손이 물러가서 그대로 행하되 여호와께서 모세와 아론에게 명령하신 대로 행 하니라
  • 29 밤중에 여호와께서 애굽 땅에서 모든 처음 난 것 곧 왕위에 않은 바로의 장자로부터 옥에 갇힌 사람 장자까지와 가축의 처음 난 것을 다 치시매
  • 30 그 밤에 바로와 그 모든 신하와 모든 애굽 사람이 일어나고 애굽에 큰 부르짖음이 있었으니 이는 그 나라에 죽임을 당하지 아니한 집이 하나도 없었음이었더라
  • 31 밤에 바로가 모세와 아론을 불러서 이르되 너희와 이스라엘 자손은 일어나 내 백성 가운데에서 떠나 너희의 말대로 가서 여호와를 섬기며
  • 32 너희가 말한 대로 너희 양과 너희 소도 몰아가고 나를 위하여 축복하라 하며
  • 33 애굽 사람들은 말하기를 우리가 다 죽은 자가 되도다 하고 그 백성을 재촉하여 그 땅에서 속히 내보내려 하므로
  • 34 그 백성이 발교되지 못한 반죽 담은 그릇을 옷에 싸서 어깨에 메니라
  • 35 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의 말대로 하여 애굽 사람에게 은금 패물과 의복을 구하매
  • 36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이스라엘 백성에게 은혜를 입히게 하사 그들이 구하는 대로 주게 하시므로 그들이 애굽 사람의 물품을 취하였더라
  • 22.08.07 표승범

    몇 년 전에는 어머니가 완악한 바로였는데. 누나 어머니 소개로 우리들교회 청년부 목장 등록하고서도. 청년 이단교회 다니며 받은 상처에 집착해서. 욕심을 따라 행한 제 죄를 회개하지 못하니. 제가 완악한 바로 되어 열 가지 재앙을 당하고 있습니다. 몸 아프셔서 기력 떨어진 어머니와 그런 어머니에게 고기 요리를 대접하는 누나 앞에. 어제 오늘 큐티묵상 나누니 너는 고대 이스라엘로 돌아가야 되겠다는 누나의 조롱을 들었습니다. 한 말씀 한 가치관이 안 되는 저희 가정을 보며. 저의 뿌리 깊은 불신앙을 보게 됩니다. 오늘 아침 계란후라이 해먹으려다 식용유 손잡이를 놓쳐서 부엌의 문 인방과 좌우 설주에 식용유를 뿌렸습니다. 제 발과 팔다리에도 튀어서 닦느라 고생했습니다. 그걸 유월절 양의 피로 받아들여 주십사, 하는 마음이 있었습니다. 목사님. 몇 년 전 그날. 전도사님 평원님과 함께 심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따라 유난히 가슴이 답답했는데 교회에서 영육 간에 쉼을 얻고 갑니다. 하루의 은혜를. 하루를 살아낼 힘을 주시길 기도합니다. 목사님 귀한 말씀 감사합니다.

  • 22.08.07 김현숙L

    말씀 전하시느라 수고많으셨습니다 샬롬~^^

  • 22.08.07 서성태

    죽을 고비를 주셔야 깨닫는 저를 위해 허락하신 심판의 사건들이었음을 말씀을 통해 다시한번 깨닫게 하십니다 말씀에 은혜 받았습니다

  • 22.08.07 최효선

    죽을 수 밖에 없는 저와 우리 가정을 구원해 주신 주님의 은헤에 감사 드립니다. 기복의 믿음이 아닌 팔복의 믿음으로, 어린양이신 오직 주님의 피가 우리 공동체와 우리 가정에 뿌려짐으로 최후 승리를 믿고 언제나 회개로, 순종의. 길로 인도해 주시기를 기도 드립니다. 아멘~

비밀번호 입력

닫기
글 등록시 입력하신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