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털 연관채널 */
| 닫기
  • home
  • 공동체와 양육
  • 목장나눔
  • 부부목장

부부목장      

149-3 부부이천 (문군모목자) 목장보고서 2020.01.15

149-3 부부이천 (문군모목자) 목장보고서

등록자 : 임기만(limk***) 2 150

임기만(limk***)

2020.01.15

2

150

★일시 : 1월10일 금요일 7시30분


★장소 : 문군모 목자님


★참석인원

문군모,백옥화/ 이점수,최경희/ 임기만,유은실(6명)


★인도: 문군모 목자님


★찬양 :  오직 예수 뿐이네


★신앙고백 : 사도신경


★시작기도 : 임기만부목자


★말씀 :   성령의  얼굴 (사도행전 6:8~7:2)


★말씀 요약

1.증인의 얼굴입니다.


2.거짓 증인을 지혜와 성령으로 물리치는 얼굴입니다.


3.하나님이 증인 되어주시는 얼굴, 즉 천사의 얼굴입니다.



【나눔1】

결혼,직장,가정에서 성령의 은혜와 권능으로 버티고 통과하고 있나요?  기사와 표적으로 증인이 되나요? 아니면 내 성품으로 하다가 죽을 일 쌓이고 있나요?



★문군모

저 스스로 기사와 표적이 되지는 못했다.

밖에서 놀던 나를 권찰이 증인이나 표적이 되게 했다.

술, 담배 끊고 집에 들어온것

1년에 4번이상 소리지르지 않기 목표를 세웠다. 

죽을 똥 쌓다. 

혈기를 부리지 않으니 은혜가 쌓이는것 같더라.


★백옥화

내 성품으로 했다.

딸이 임용고시 공부중인데 2~3시에 일어난다.

지금까지 뒤치닥거리를 하니까.

아이들 빚쟁이 만들기 싫어서 일을 나가는데

나만 앵벌이 하는 느낌. 생색이 올라온다.

싸울때 딸이 친구집이나 찜질방에서 가끔 자고 온다.

딸에게 이런것들을 하지 말아야 하는데 잘되지 않는다.

아들은 군대1년 복무하다가 근육파열이 되 현역 부적합으로 시청에서 군복무를 하고 있다.


★이점수

결혼 생활을 엉망으로 하다가 이혼 위기까지 갔었다.

가족에게 소외된 느낌을 받는다.

지금은 최저 임금 받으며 직장 생활하는데 ~ 힘들다.

그래도 꾸준히 하는 것이 좋은거구나~ 

이것이 버티고 통과하는것 같다.


★문군모

사장자리에 있다가 말단 직원생활이 쉽지않다.


★이점수

교대근무 한달하다가 허리를 다쳐 그만두고~

같은 회사에 통상 근무자를 구해 직장 생활을 했다.

수막복을 입고 일하는데 패쇠 공포증이 생기더라.


★최경희

기사와 표적으로 증인이 되나요~? 

아니요~


★유은실

버티고 통과하고 있는것 같다.


★임기만

내 성품으로 하다가 죽을 일 죽일 일 쌓이고 있다.

얼마전 포터 적재함 문짝을 교환해 달라고 하더라.

공업사에서 고치시라 했는데 시간이 없다고 


집에와서 고쳐달라고 해서 빌라촌으로 가 문짝수리를 하고 있는데 2층에서 70대 노인이~ 우리 잠자고 있는데

왜 시끄럽게 구냐고 ~!! 지금 여기서 할 작업이냐고~


그래서 미안하다고~ 금방 끝내고 갈거라고 ~ 했는데

눈을 그 따구로 뜨냐고~ 뭐라고 자꾸 잔소리를 하더라

그만하라고 했는데도 뭐라 하길래~


너 거기 있으라고 ~ 내가 간다고 ~너 뒤졌다고 ~

도라이버와 망치를 들고 2층으로 올라가 문 열으라고 했는데~  기척이 없어 현관문을 주먹으로 치고 1층으로 내려와


다시 작업을 하는데 3층에서 50대인 사람이 왜 그러시냐고하길래 ~ 2층 노인네가 죄송하다고 금방 끝내고 간다고 했는데도  뭐라고 한다 . 원래 그런 사람이라고~

하던 작업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왔다.




【나눔2】

매수하는 자, 충동질 하는 자, 이랬다 저랬다 하는 백성중에 나는 어떤 자인가요?

당할 때 어떤 지혜와 성령으로 물리친 적(것)이 있나요?


★문군모

매수하는 자

그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었다.

그때는 죄가 아니라 생각 했는데~

 지나고보니 여러 사람을 힘들게 했구나

사람들을  헛된 희망으로 매수를 했다.

40대 중반부터 후반까지~


★임기만

우유 부단한 자

판단을 잘 못하고 지혜롭지 못해서~

귀가 얇아 사람말에 쉽게 넘어간다.


★문군모

어떤말에 잘 넘어가는지~?


★임기만

돈 많이 번다.  이거하면 성공한다.


★유은실

이랬다 저랬다 하는자

사람들의 인정받고자 하는욕구가 크기 때문에

 왔다 갔다 할것 같아서~


★문군모

인정 받는다는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유은실

외면당하는 일이 많았고 존재감 자체를 인정 받지 못하고 살아왔기 때문에~

누가 인정을 해야 존재감을 느낀다.


★문군모

사람은 인정받고 살아야 한다.

인정중독이라고 하는것은 혹시나 사람판단하고 하나님

자리에 앉으려 하니까 그러는거다.


다만 상대방을 좋치 못한 방법으로 폄아를 하거나 하는것은

 않되지만~


인정 받으셔야 한다. 

 칭찬도 받고 칭찬도 하시고~


★유은실

직분도 온 순서대로 된다고 했는데~ 

6년이 지나도 않되고~


★이점수

충동질 하는자

죄패가 바람,도박이다.

도박을 충동질하며 사람들에게 말로 판 붙히고 

구경하면 재밌고 돈 생기고~


직장 생활하면 못 견딜줄 알았는데 깨끗해 지는것 같다.

정신도 육체도 간강해지는것 같다.


★최경희

이랬다 저랬다 하는자

남편을 괴롭히다가 잘해 줬다가 한다.


★문군모

남편에게 다툴때 쓰는말~


★이점수

 바람 ~바람~ 바람 ~좋았어~^^~~

아주 죽여 버리는거지요

교회다니고 거룩해진 상태에서~

그 전에는 야구방망이를 들고 쫒아오고~


★문군모

애증이죠 ~ 사랑해서~


★최경희

머리카락 뽑아놓고~ 살을 뜯어놓고~


★이점수

그래놓고 파출소는 내가 끌려가~


★백옥화

이랬다 저랬다 하는자

학습지 할때 엄마들을 많이 꼬셨다.

초등부 주일 학교 교사를 섬긴다. 


은근히 일이 많다.

1부나 3부 예배를 드린다.

2부예배는 세례간증, 유아간증, 간증도 있는데 참석을 

못하니~

그만두려 했다가 다시 교사 하기로 했다.


★문군모

모든 사람에게 인정받고 모든 사람과 사이가 좋으면

 문제가 있는거다.

인간의 욕심이다.


껄그러운 사람도 있고 미운사람, 친하지 않는 사람도 있는것이 정상이다.

모든 사람과 친한사람은 마지막에 (문제가 생겼을때)

 재일 약한사람을  공격한다.


진정으로 통하는 사람 있을까~?

부부빼고~

우리가 연약하기에 그런것에 연연하지 않는~

억지로 친하려 하지 말고, 

구원의 문제를 놓고 사람을 보기 때문에 ~


【나눔3】

화내는 천사의 표정인가요? 우아한 사단의 표정인가요?




【기도제목】


★이점수

*아들 상혁이가 영육이 항상 건강하게 살아갈수

    있길 바랍니다.


★최경희

*상혁이 정신과 치료 잘 받을수 있기를...


★백옥화

*지원,찬영이 진로를 인도해 주시길...


★유은실

*효진,예진이랑 겨울방학 잘 보내길...

*하나님 남편의 건강을 관리시켜 주세요.


★임기만

*매일 큐티할수 있도록. 말씀으로 하루를 시작하도록.

*아내,아이들과 많은시간 함께 할수 있도록...


★문군모

*149-3 목장을 사랑으로 인도하여 주소서.

*목자 역할 잘 섬기며 갈수 있도록...



【마침기도】

문군모 목자님 기도와 주기도문으로 예배를마쳤습니다.~





프로필이미지 조병호 20.02.16 22:02

상혁, 지원, 찬영, 효진, 예진이를 위해 함께 기도 드립니다.
주님께서 지켜주시고 함께 하실 것을 믿습니다. 우리 죄 많은 부모들의 거룩을 위해 수고하는 이 자녀들을 기악하시고
영육의 건강을 책임져 주시옵소서. 도와 주시옵소서. ^^

프로필이미지 문군모 20.01.15 17:01

와우, 임기만 부목자님 목보를 간결하게 참 잘 쓰셨습니다. 핵심 내용을 거의 놓치지 않았습니다.

김진한 부목자님, 아버님, 장모님 병환으로 애쓰고 계시는 모습 눈에 선합니다. 건강 잘 챙기시기를.

이점수 집사님,
목장에서 첫 만남 좋았습니다. 저 점수, 그 점수 해도 이점수가 최고 점수가 되어가는 한 해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최준혁 집사님,
어지러운 심정을 안고라도 목장으로 오시기를 기도드리고 있습니다.

최명학 집사님,
이번주는 참석 가능한 홀수 금욜이군요. 목장에서 만나요.

거울을 볼 때마다 참 별스럽게 생겼다고 느낀 적이 많은데 증인의 얼굴이 되라고
하네요. 올 연말 쯤에는 진정한 천사의 얼굴이면 정말 좋겠습니다.^^~

비밀번호 입력

닫기
글 등록시 입력하신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